제20회 중국하이테크페어 2018 개막… 전세계 하이테크 망라
제20회 중국하이테크페어 2018 개막… 전세계 하이테크 망라
  • 춘추데일리
  • 승인 2018.11.16 0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11월 14일 중국 심천 전시 컨벤션 센터에서 제20회 ‘2018 중국 하이테크 페어(China Hi-Tech Fair, CHTF 2018)’의 막이 올랐다.

CHTF는 올해도 전세계 기관 및 기업의 최첨단 하이테크 제품과 기술을 공개하며 하이테크 산업의 트렌드세터임을 입증했다.

지난 20년 동안 수많은 기술 업체들이 CHTF에 참가했다. 올해로 20회를 맞은 CHTF는 세계 전역의 최고 전문가, 학자, 다국적 기업들을 맞이했다. 미국 경제전문지 포춘이 선정한 500대 기업들을 비롯해 기업가치 10억달러 이상의 신생기업들이 CHTF 무대를 장식한다.

중국 토종 기업인 차이나 모바일(China Mobile), 차이나 유니콤(China Unicom), 차이나 텔레콤(China Telecom), 차이나 일렉트로닉스(China Electronics), CRRC, 다국적 기업인 수에즈(Suez), 폭스콘(Foxconn), 리코(Richo), 바이두(Baidu), 칭화동방(Tsinghua Tongfang), TCL, 소우거우(Sogou), BOE, 신생기업인 센스타임(SenseTime), 아이치이(iQiyi), 로얄(Royale), 오르벡(Orbbec), 친유 클라우드(Qiniu Cloud), 비트메인(BITMAIN) 등이 참가했다. 또한 인공지능(AI) 반도체 업계의 선두격인 캄브리안(Cambrian), 호라이즌 로보틱스(Horizon Robotics), 디파이 테크(DeePhi Tech)가 참여한다.

CHTF 2018 이노베이션 포럼에서는 업계 전문가, 주요 기업인, 학자 70여 명과 노벨상 수상자 2명이 한 자리에 모여 하이테크 개발에 관한 통찰력을 공유한다. 중국 인민대학교 대학원 우샤오추(Wu Xiaoqiu) 상무부원장이 개막일에 ‘중국의 개혁개방 40주년 vs 중국의 금융 개발’이라는 주제로 연설을 했다. 15일에는 2005년 노벨화학상 수상자인 로버트 그럽스(Robert Grubbs) 교수가 연단에 나와 유기 화학 및 신소재에 대한 그만의 새로운 생각과 경험을 공유한다. 이어 16일에는 2014년 노벨물리학상 수상자인 나카무라 슈지(Nakamura Shuji)가 광전자 공학의 미래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다.

바레인, 아르헨티나, 에스토니아, 벨기에, 스위스, 타타르스탄 공화국, 헝가리, 체코, 말레이시아의 고위급 정부 관료들이 CHTF를 방문했다.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 아마존(Amazon), SAP, 액센츄어(Accenture), 필립스(Philips), 보쉬(Bosch), 시스코(Cisco), 화웨이(Huawei)의 중역들이 이노베이션 포럼에 참석했다. ‘인더스트리 4.0’의 주창자이자 독일 공학한림원(ACATECH) 회장인 헤닝 카거만(Henning Kagermann), 중국과학기술대학 원사 겸 양자 정보 연구소장인 궈광찬(Guo Guangcan), 중국공정원 원사 겸 홍콩중문대학교 부총장인 유양쉥(Xu Yangsheng) 등 다수의 저명 인사들이 참여해 포럼을 빛냈다.

중국에서 규모와 영향력이 가장 큰 행사인 CHTF 2018은 세계 전역의 하이테크 기업들을 위한 플랫폼과 기회를 제공하는데 주력하는 기술 전시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